×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으로 높이 모신 10돐에 즈음하여

군력강화의 새시대를 펼치시여

조선로동당 총비서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

주체110(2021)년 12월 30일은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무력 최고사령관으로 높이 모신 10돐이 되는 뜻깊은 날이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진두에 높이 모신 때로부터 공화국무력은 자기 발전의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하게 되였다. 조선의 자위적국가방위력을 강화하는 길은 온갖 도전과 난관들을 물리치고 자기식으로 개척하여야만 하는 초행길이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2010년대에 이르러 적대세력들의 전대미문의 핵전쟁위협공갈을 근원적으로 종식시키고 조선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믿음직하게 수호할수 있는 위력한 담보를 마련하기 위하여 단호한 결단을 내리시고 강인한 의지로 자위적국가방위력을 다져나가시였다.

병사들을 조국방위의 한전호에서 생사를 같이하는 혁명전우로 대하시며 병사들이 있는 곳이라면 위험한 최전연과 풍랑사나운 배길도 가리지 않으시고 찾아가시여 백전백승의 전법들을 명철하게 밝혀주시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비범한 령군술에 의하여 조선인민군은 짧은 기간에 최정예강군으로 자라날수 있었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무한한 헌신과 로고속에 조국만대의 번영과 인민의 안녕을 담보하는 새로운 주체병기들도 탄생할수 있었다.

나라와 민족의 자주권을 지키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강위력한 정의의 보검을 가졌기에 사회주의조선에는 인민의 꿈과 리상이 활짝 꽃펴나는 양양한 전도가 펼쳐지게 되였다.